▲사진=동작구, 노량진 청년일자리센터 프로그램 운영ⓒ동작구소비자저널

[동작구소비자저널=이종무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청년지원 원스톱 거점시설노량진 청년일자리센터에서 취업 지원 역량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마련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노량진은 하루 유동인구가 12 명에 달하는 으로, 공무원 시험부터 일자리 재교육을 받기 위해 5만 여명이 상주하는 등 청년들의 현실을 나타내는 상징적인 장소이다.

이에 구는 청년의 취업준비부터 성공까지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One-Stop으로 제공하고자, 지난 2017년부터 노량진 청년일자리센터설치를 추진해왔다.

지난 4월 노량진로 190, 지상 2, 3층에 둥지를 튼 노량진 청년일자리센터는 취업상담 지원을 위한 취업상담실, 면접정장 대여실미니스튜디오, 교육프로그램실, 다목적실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에 새롭게 단장한 7 프로그램여름방학을 맞아 청년 대상 맞춤형으로 운영해 취업준비를 돕고, 타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시키고자 마련됐다.

프로그램 내용은 취업지원 서비스 취업지원 역량강화 청년센터 운영 취업연계 교육 Wel센터 운영으로 구성됐다.

취업지원 서비스는 스터디·세미나룸 정장 무료대여를 통해 취업준비생들의 면접을 돕는다.

취업지원 역량강화는 ▲첫인상을 사로잡는 이미지 컨설팅 ▲공기업 입문자를 위한 NCS(국가직무능력표준) 합격전략 ▲어서와 면접은 처음이지?(기초반) ▲주요면접질문을 활용한 스크립트 작성법(중급반) 등 15회로 구성되며, 면접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내용으로 꾸며졌다.

특히 이달부터 새롭게 4 산업 미래직업과 관련한 전문가 특강 IOT실습교육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취업연계 교육으로는 프랜차이즈 사업 홍보마케팅 교육이 펼쳐지며, 오는 9월 중순까지 진행된다.

또한 심리상담 경험 멘토링 직업적성검사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Wel센터와도 연계해 공시생의 진로전환을 돕는다.

센터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0까지, 토요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19~39 청년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청년은 서울일자리포털(job.seoul.go.kr) 또는 포스터에 인쇄되어 있는 QR코드로 직접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일자리정책과(820-1691)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유재천 일자리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청년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마련해 나가겠다”며 “관심있는 취업준비생들의 많은 참여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달까지 청년일자리센터 프로그램 운영으로 5,510명의 취업 준비를 지원하였으며, 오는 12월까지 맞춤형 취업지원을 위한 청년 일자리카페도 함께 운영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