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관광안내지도 제작 실시

이번 관광안내지도 제작은 우리 구의 관광명소와 문화유산 등 다양한 최신정보를 수록한 홍보물을 통해 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대내외적으로 구를 홍보하고자 마련됐다.

사진=▲동작구, 관광안내지도 제작 실시ⓒ동작구소비자저널
[동작구소비자저널=이종무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지역 내 명소를 쉽게 찾고, 한눈에 볼 수 있는 관광안내지도 20,000부를 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관광안내지도는 기존의 일러스트레이션 기법에서 벗어나 거리의 정확성과 주요정보의 시각적 표현을 살려 축척지도 방식으로 실제에 더 가깝게 디자인됐다.

가로 72cm, 세로 42cm 크기의 2단 8접 형태로 접어서 휴대하기 편리하고, 펼쳤을 때 지도가 한눈에 들어오도록 제작했다.

지도에는 노량진수산시장, 사육신역사공원, 국립서울현충원과 같은 주요 관광 명소공공기관 및 주민편의시설 등을 중심으로 동작구 전 지역이 담겨져 있다.

또한 25km에 달하는 동작충효길 7코스의 각 구간과 소요시간, 이수사계길 맛집거리, 노량진 컵밥거리의 상점들을 표시해 관광객들의 접근성을 높혔다.

방한 외국인의 수가 늘어남에 따라 이번 관광안내지도는 한국어 외 에도 영어, 중국어, 일본어로 제작외국인 관광객들의 이용에도 불편이 없도록 한 점이 특히 눈길을 끈다.

김미자 홍보전산과장은 “이번 제작된 관광안내지도를 통해 동작구만의 숨어있는 관광명소를 손쉽게 찾아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구를 방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