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5일부터 14일까지 60명 모집…기초연금 미수령 관내 만65세 이상 대상

▲사진=동작구, 어르신 지역사회 봉사활동 참여자 모집 ⓒ동작구 소비자저널
[동작구 소비자저널=이종무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어르신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참여할 자원봉사자를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활동기간은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이며, 하루 2시간씩 월 8회 봉사활동을 수행하면 된다. 상해보험 지원과 함께 월 8만원의 활동비가 지급된다.

접수기간은 내달 5일부터 14일까지이며, 기초연금을 수령하지 않는만65세 이상 동작구 거주 어르신이면 신청 가능하다. 모집인원은 총60명으로 해당 거주지 동주민센터에서 접수하면 된다.

단, 공공기관에서 추진 중인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노인일자리 참여자 등은 참여가 제한된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어르신들은 어린이 안전지킴이와 문화재 지킴이로 나누어 활동하게 된다.

어린이 안전지킴이는 초등학교 등굣길 교통안전 및 횡단보도 교통 지도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문화재 지킴이는 문화재 주변 환경을 보호하고 시설을 유지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구는 안전 및 문화재 지도 교육 등을 통해 어린이 안전지킴이로서의 전문성을 확보하는 한편 양녕대군 묘, 창빈 안씨묘 등 관내 문화재 보호에힘을 기울일 계획이다.

봉사활동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거주지 동주민센터 또는 동작구청 일자리경제담당관(☏820-9351)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유재용 일자리경제담당관은“봉사활동을 통해 어르신들이 삶의 활력을찾으시길 바란다”며,“관심있는 어르신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에는 51명의 어르신들이 어르신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참여해 아이들의 등굣길 안전을 지키고 문화재를 보호하는 활동을 펼쳐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